응급실 내원이 반드시 필요한 몸의 증상들

응급실 내원이 반드시 필요한 몸의 증상들


갑작스럽게 몸의 이상을 감지하였을 때 응급실을 가야할지 말아야 할지 망설이게 될 때가 있는데요.


별거 아니겠지.. 하고 생각을 하다가 정말 큰일이 날 수 있는 경우를 미리 알아보고 이러한 증상이 있다면 응급실에 내원을 해봐야 하는 몸의 증상들이 어떤 것들이 있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우리가 일상생활에서 흔히 겪기 쉬운 두통의 경우 그 정도가 매우 격렬하고 급작스럽게 찾아왔다면 반드시 응급실을 방문해야 하고, 두통과 더불어서 열이 나거나 목이 아프고 발진이 돋는 등의 증상이 함께 나타나면 '뇌수막염'일 가능성이 있습니다.


또한 복부의 특정 부위에서 맹렬한 통증이 느껴지는 경우 '맹장'이나 '담낭'에 이상이 있을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응급실을 찾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복부의 특정 부위에서 맹렬한 통증이 느껴지는 경우 '맹장'이나 '담낭'에 이상이 있을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병원 응급실을 찾는 것이 좋습니다.


끝으로 호흡이 가빠지고 식은땀이 나면서 가슴에 통증이 나타난다면 신속한 대처가 필요한 증세라고 하니 꼭 기억해두시기 바랍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